장윤정-칠순택시 / 사진 = SBS 제공

지난 설, 안방극장을 감동으로 물들였던 SBS ‘판타스틱 듀오-내 손에 가수’의 장윤정-칠순택시 듀오가 정식으로 음원을 출시한다.

두 사람은 최근 서울의 한 녹음 스튜디오에서 ‘초혼’ 음원 녹음을 위해 다시 만났다. 이번 프로젝트는 장윤정이 지난 방송에서 서병순 씨와 제대로 노래를 부르지 못한 미안한 마음에 직접 녹음실을 잡고 진행하는 깜짝 이벤트다.

방송 이후 오랜만에 만난 두 사람은 마치 부녀지간처럼 서로의 안부를 물으며 반가운 만남을 가졌다. ‘칠순택시’ 서병순 씨는 “방송 이후에 알아보는 사람이 늘어 싸인 요청이 많아졌다”며 “이렇게 장윤정 씨와 녹음까지 하니 꿈을 이룬 것 같다”고 밝혔다.

장윤정은 녹음 전 “우리 시아버지가 칠순이신데, ‘칠순택시’ 아버지도 칠순이시다”라며 긴장하는 서병순 씨에게 다정하게 말을 거는가하면 “오늘은 하고 싶으신 대로 편하게 부르셔라. 몇 번이고 다시 하셔도 된다”며 끊임없는 배려로 눈길을 끌었다.
녹음은 성공적이었다. 녹음 초반에 “집사람 생각이 난다”며 눈물을 보이기도 한 서병순 씨는 기존 실력을 더 뛰어넘는 섬세한 표현력으로 장윤정과 환상의 호흡을 자랑했다. 함께 작업을 진행한 ‘초혼’ 작곡가는 “방송 때보다 훨씬 잘하신다”고 감탄했고, 장윤정 역시 “이제 가수 다 되셨다. 싸인 만드시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이 함께 한 ‘초혼’ 음원은 이번주 중 정식 발매되며, 관련 영상은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판타스틱 듀오-내 손에 가수’는 ‘일요일이 좋다-K팝스타5’ 후속으로 4월 17일(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