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신고은 SNS

'복면가왕' 엠빅 신고은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신고은이 성시경과 찍은 사진 한 장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신고은은 과거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저녁 성시경 선배님과의 인터뷰, 배꼽잡고 쓰러질 뻔"이라는 내용의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신고은은 몸매가 살짝 드러나는 의상을 입고 환한 미소를 지으며 성시경과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뚜렷한 이목구비와 늘씬하고 새하얀 피부가 돋보여 시선을 사로 잡는다.

한편 21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엠빅의 정체가 ‘섹션TV’ 리포터 신고은으로 밝혀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