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과 여 전도연 공유/사진=남과 여 전도연 공유, 한경DB

남과 여 전도연 공유

'남과 여' 배우 전도연이 공유와의 베드신 촬영 소감을 밝혔다.

17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영화 '남과 여'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전도연은 베드신 촬영에 대해 "부담이 있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어 "하지만 선택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었다"며 "베드신을 위해 몸매 관리는 따로 하지 않았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전도연과 공유가 출연한 영화 '남과 여'는 우연히 핀란드에서 만난 상민(전도연 분)과 기홍(공유 분)의 사랑 이야기를 담았다. 오는 25일 개봉 예정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