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스코드 컴백/사진=레이디스코드 컴백, 열린음악회 방송 캡쳐

레이디스코드 컴백

그룹 레이디스코드 컴백 소식이 알려진 가운데, 과거 불의의 사고로 두 명의 멤버를 떠나 보나 보내기 전 레이디스코드 마지막 무대가 새삼 눈길을 끈다.

2014년 방송된 KBS1 '열린음악회'에서 레이디스코드 故 리세와 은비의 사고 전 마지막 무대 모습이 그려졌다.
당시 방송에서 '다음은 이 공연을 끝으로 지난 9월 3일 불의의 교통사로를 당해 두 명의 소중한 동료를 떠나보낸 레이디스코드의 공연 실황입니다'라는 자막과 함께 '키스키스(KISS KISS)'를 열창하는 레이디스코드의 모습이 공개됐다.

한편, 레이디스코드의 소속사 일광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16일"레이디스 코드가 24일 새 싱글 앨범 발매일을 확정짓고 전격 컴백한다" 컴백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레이디스코드의 컴백은 지난 2014년 발표한 '키스 키스(Kiss Kiss)'이후 약 2년만이다. 불의의 사고로 떠나보낸 멤버들의 빈자리는 그대로 세 사람이 메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