쿡가대표 강호동/사진=쿡가대표 강호동, 한경 DB

쿡가대표 강호동

'쿡카대표' 강호동이 MC를 맡은 소감을 밝혔다.

강호동은 16일 오후 마포구 상암 JTBC 사옥에서 열린 '쿡가대표'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강호동은 "요리 현장 중계는 세계 최고의 김성주 캐스터가 잘해주고 계신다"며 "저는 현장을 있는 그대로 전달해드림과 동시에 먹방 요정 캐릭터가 있다. 기존에 있는 먹방 스타를 아마추어로 만들어 버리겠다"고 밝혔다.

한편, '쿡가대표'는 대한민국 대표 셰프들이 세계 최고의 셰프들과 요리대결을 펼치는 해외 올로케이션 프로그램으로 대한민국을 '쿡방' 열풍으로 달군 국내 최고의 셰프 군단이 해외 유명 레스토랑에 직접 방문해 전 세계 요리사들을 상대로 자존심을 건 대결을 펼친다. 강호동, 김성주, 안정환이 MC를 맡으며 1회에서는 이연복, 최현석, 샘킴,이원일이 홍콩 셰프들과 대결을 펼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