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보라 / 사진 = 한경DB

배우 남보라(27)가 재벌 2세와 열애설에 휩싸였다.

15일 YTN은 남보라가 3년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난 동갑내기 최모 씨와 열애 중이라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최 씨는 국내 굴지의 대기업 사장 아들인데다 훤칠한 키와 훈훈한 외모까지 겸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남보라의 측근은 "서로 의지하며 아껴주는 모습이 누가 봐도 아름다운 커플"이라며 "남보라가 힘든 일을 겪을 때도 최씨가 큰 힘이 되어주고 있다"고 말했다.

최근 서울의 한 대형 쇼핑몰에서 손을 잡고 어깨동무를 하는 등 주변사람을 의식하지 않은 채 데이트를 즐기는 남보라와 최 씨의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