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앤에스텍은 207억원 규모의 신규 공장 및 장비 투자를 결정했다고 15일 공시했다.

이는 2014년 자기자본대비 42.09%에 해당하며, 투자기간은 오는 26일부터 2017년 2월15일까지다.

회사 측은 "LCD(액정표시장치)와 유기발광다이오드(OLED)용 블랭크마스크 및 중국 패널업체의 10.5세대 수요 확대에 대응할 수 있는 생산시설 투자를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