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호 오하영 광팬 유승호 오하영 광팬 /SBS 방송 캡처

배우 유승호가 에이핑크 오하영의 광팬으로 알려진 가운데 과거 유이와의 키스신이 새삼 주목을 받고 있다.

유이는 과거 SBS ‘강심장’ 출연해 연예인 데뷔 후 첫 키스신은 유승호라고 밝혔다.

당시 유이는 “며칠 밤을 못 잤다. 그 상태로 촬영장에 갔다”며 “신인이었기에 ‘나를 알까?’란 생각을 안고 있었는데 유승호가 ‘누나, 디바 노래 좋아요’라고 말하더라”고 설명했다.

이어 유이는 “키스신이 너무 짧게 끝났다”며 “멤버들에게 유승호 씨와 키스신을 찍었다고 자랑했다. 한 방에 터트릴 생각이었다. 그런데 티아라 지연 씨와 첫 키스 장면을 찍은 것이 너무 화제가 돼 내 기사가 묻혔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12일 방송된 SBS '좋은 아침'에 출연한 배우 박성웅은 "유승호가 에이핑크 오하영의 광팬이다"라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