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신혜선/사진='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배우 신혜선이 학창시절 별명이 전지현이었다고 밝혔다.

11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는 '님 좀 왕인듯' 특집으로 소유진, 왕빛나, 임수향, 신혜선, 권오중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은 "신혜선이 고등학교 때 전지현이라고 불렸다더라"고 말했다.

이에 신혜선은 수줍어하며 "머리 스타일이 전지현이었다. 당시 치아 교정기를 낀 상태였다"고 고백했다.

신혜선은 이어 배우 이종석, 강하늘과 동창이었다고 밝혔다. 그는 "이종석과 함께 학교를 다녔다. 이종석이 전학을 가고 강하늘이 그 자리에 왔다"고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