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 E!TV 철퍼덕 하우스 시즌2-더 퀸

개그우먼 박나래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과거 방송에서 성형수술에 대한 이야기를 밝힌 사실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해 방송된 SBS '영재 발굴단'에 출연한 박나래는 '올해의 메이크업 어워드' 수상자로 뽑혀 "난 한 게 없다. 강남에서 만들어진 얼굴을 선생님이 분장만 했을 뿐인데"라고 소감을 전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어 그는 "뼈대도 내 것이 아니다. 죄송스럽다. 턱을 날려서 추워지면 턱이 시리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박나래는 지난 3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