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탁결제원은 2일 부산시 당감시장에서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와 공동으로 '설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설 명절을 앞두고 독거노인 및 저소득층 주민들의 따뜻한 명절나기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예탁결제원 노·사공동봉사단과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 자원봉사자는 어려운 이웃과 3인 1조가 돼 전통시장에서 온누리상품권으로 장을 볼 예정이다.

유재훈 예탁원 사장은 "설을 맞아 전통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고 지역사회 배려계층에 따뜻한 마음을 전달할 수 있어 의미가 있다"며 "즐겁고 행복한 명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