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형탁 /보디가드 제공

배우 심형탁이 패션 언더웨어 브랜드 모델로 선정됐다.

속옷전문기업 좋은사람들(대표 윤우환)의 패션 언더웨어 브랜드 보디가드는 심형탁을 전속 모델로 선정하고, 2016년 S/S 컬렉션 화보 촬영을 시작으로 보디가드만의 세련된 감성을 담아낸 라인과 제품을 본격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보디가드는 심형탁의 솔직 담백한 성격과 탄탄한 바디라인이 브랜드가 추구하는 편안한 디자인과 감각적인 이미지에 적합하다고 판단해 그를 기용했다.
심형탁은 방송을 통해 순수한 모습부터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여온 만큼, 앞으로 보디가드의 트렌디한 언더웨어 스타일을 효과적으로 표현해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심형탁 /보디가드 제공

보디가드 마케팅팀 조준의 과장은 “순수한 이미지에 탄력 있는 근육질 반전몸매를 가진 배우 심형탁은 보디가드가 추구하는 편안하고 감각적인 언더웨어 스타일과 잘 어울려 모델로 선정하게 되었다” 며, “올 시즌, 완벽한 바디라인을 잡아주며 패션 언더웨어 트렌드를 선도하는 보디가드의 이미지를 잘 표현해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보디가드는 올 봄·여름 시즌에는 매월 시즈널 이슈에 맞는 테마를 적용한 트렌디한 제품들을 출시해, 어느 상황에서나 탄탄한 바디라인을 만들면서도 감각적으로 입을 수 있는 다양한 콘셉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