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 안정환/사진=냉장고 안정환,JTBC 제공

냉장고 안정환

'냉장고를 부탁해' 안정환이 고정 MC가 됐다.

2일 한 연예매체에 따르면 안정환은 지난해 11월 하차한 MC 정형돈을 대신해 '냉장고를 부탁해' 고정 MC를 맡게 됐다.

안정환은 1일 방송된 '냉장고를 부탁해' 가수 타블로와 쌈디 편에 스페셜 MC를 맡은 후 제작진으로부터 고정 MC를 제의받았다.

이에 안정환은 승낙하고 지난달 25일 진행된 배우 최지우와 김주혁 편에 고정 MC로 녹화를 마쳤다.
이와 관련해 '냉장고를 부탁해' 이동희 CP는 "안정환 씨가 고정 MC로 출연한다"며 "흔쾌히 제안을 받아줬다"고 전했다.

이어 "김성주 씨와의 케미도 워낙에 좋고, 입담도 좋으셔서 안정환 씨에게 함께 해달라고 부탁드렸다"며 고정 MC로 선택한 이유를 설명했다.

안정환의 고정 MC 소식에 네티즌들은 "냉장고 안정환, 이제부터 본방 사수할 듯", "냉장고 안정환, 김성주와 케미 좋았음", "냉장고 안정환, 입담 빵빵 터져서 재밌었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안정환이 정식 MC로 출격하는 '냉장고를 부탁해' 배우 최지우와 김주혁 편은 오는 15일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