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페인트는 전 경영진의 횡령과 배임혐의에 따른 피소설에 대한 조회공시을 통해 "지난 19일 나상대외 108인을 고소(고발)인으로 해 김동하 외 4인에 대한 고소(고발)장이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접수된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