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유리/ 사진=서유리, 한경 DB

서유리

방송인 서유리가 화제인 가운데, 과거 서유리의 연애 스타일 발언이 눈길을 모은다.

서유리는 과거 케이블 채널 트랜디 '오늘 밤 어때' 기자간담회에서 자신의 연애 스타일을 밝혔다.

당시 서유리는 "내가 생각보다 순정파다"라며 "의외겠지만"이라고 운을 뗐다.

이어 서유리는 "한 번 연애를 시작하면 오래 만나는 편이다"며 "그리고 똑똑하게 연애를 하지도 못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서유리는 28일 방송된 JTBC '헌집 줄게 새집 다오'에 일곱번째 의뢰인으로 출연해 자신의 자취방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서유리는 코스프레 의상이 발견되자 "코스프레 의상은 내게 특별한 의미를 지녔다"며 "예전엔 내향적이었고 사람들과 교류가 없었는데 이걸하면 내가 아닌 다른 사람이 된다. 힐링이 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