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살인사건 패터슨 징역 20년 선고 /사진 연합뉴스TV

이태원 살인사건 패터슨 유죄, 징역 20년 선고

'이태원 살인사건'의 진범으로 기소된 아더 존 패터슨(37)이 징역 20년을 선고 받았다.

2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 27부(부장판사 심규홍) 심리로 열린 패터슨의 살인 혐의에 대한 선고 공판에서 재판부는 “이 사건의 공소사실에 대해서 유죄로 판단한다”면서 징역 20년을 선고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