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백주희/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해피투게더' 백주희

배우 백주희가 '9시 뉴스'에 두 번 출연한 사연을 공개했다.

28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는 금의환향 특집으로 배우 황정민, 김원해, 정상훈, 백주희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백주희는 "9시 뉴스에 두 번 출연했다"면서 “뮤지컬 ‘캣츠’ 데뷔하자마자 라이센스를 안 줘서 저작권에 걸려 TV에 나오게 됐다, 하필이면 제 장면이 나왔다”고 말했다.

이어 "또 한번은 뮤지컬 '금발이 너무해'의 세트가 무너지는 사고로 두 번째로 뉴스에 나왔다"고 털어놔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해피투게더3’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