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대 천왕 하니 3대 천왕 하니/사진=한경DB

3대 천왕 하니

'3대 천왕'의 새 MC로 합류한 하니가 소감을 밝혔다.

28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방송센터에서 열린 SBS ‘토요일이 좋다-백종원의 3대천왕’(이하 3대천왕) 기자간담회에는 MC인 요리연구가 겸 사업가 백종원, 개그맨 이휘재, 김준현, 하니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하니는 ‘3대천왕’ 합류 소감을 묻는 질문에 “이런 직업이 또 있나 싶다”고 말했다.
이어 '3대 천왕' 하니는 “일단 하게 되면서 이렇게 좋은 직업이 또 있을까라는 생각을 했다. 매주 달인의 음식을 맛 볼 수 있어서 좋다”며 “편성 시간 변경으로 부담되기도 하지만 열심히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해 8월 첫 방송된 ‘3대천왕’은 대한민국 방방곡곡에 숨어 있는 각 분야 맛집 고수들이 한 치의 양보 없는 ‘불꽃 요리 월드컵’을 벌이는 색다른 ‘쿡방 예능’이다. 금요일 밤 11시 25분에서 토요일 오후 6시 10분으로 편성이 변경됐다.

하니와 함께하는 ‘3대천왕’ 첫 방송은 30일 오후 6시 10분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