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려욱이 새 보이그룹 NCT를 응원했다.

27일 그룹 슈퍼주니어 려욱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SM의 대형 신인 보이그룹 NCT를 응원하는 글을 게재했다.

이날 려욱은 “NCT! 내 연극도 보러온 착한 녀석들. 예전에 뮤지컬도 보러오고 우리 슈주콘서트 할 때마다 와서 인사하고! 드디어 데뷔 하는데 정말 잘 됐으면 좋겠다! 기다렸던 시간만큼이나 좋은 결과 있을거야. 축하해. NCT 화이팅!”이라고 말해 선후배 사이의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지난 27일 SM 이수만 회장은 올해 상반기 세계 시장을 겨냥한 보이그룹 NCT를 출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