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첫 주자 태연 첫 주자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태연 첫 주자

SM엔터테인먼트가 1년 52주 매주 새로운 디지털 음원을 공개하는 파격 행보에 나서 화제인 가운데, 태연이 첫 주자로 나선다.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는 27일 오후 3시 서울 삼성동 SMTOWN 코엑스아티움에서 열린 프레젠테이션쇼 'SMTOWN: New Culture Technology, 2016)에서 'STATION'을 공개했다.
'STATION'은 1년 52주 동안 매주 새로운 디지털 음원을 선보이며, 다양한 아티스트, 프로듀서, 작곡가들과의 콜라보레이션, 브랜드 대 브랜드로서의 콜라보레이션 등을 통한 음악들을 발표할 예정이다.

스테이션의 첫 번째 디지털 싱글인 소녀시대 태연의 ‘레인(Rain)’이다.

앞서 태연은 자신의 SNS에 “NewSong Rain. 많이 기대해주세요. 기습 티저 공개에 저도 깜짝 놀랐네요. 그래서 저도 회사 몰래 이미지 풀어요”라는 글과 함께 티저 이미지를 공개해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