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금융투자협회는 황영기 회장이 지분투자형 크라우드펀딩에 동참했다고 25일 밝혔다.

크라우드펀딩은 창의적 아이디어를 가진 혁신기업이 중개업자의 온라인 펀딩포털을 통해 다수의 투자자로부터 자금을 조달하는 투자방식이다.

크라우드펀딩에 참여한 황 회장은 “자본시장에서 첫걸음을 시작한 크라우드펀딩이 우리 경제와 기업의 새로운 혈맥으로 크게 성장하기를 기원하는 의미에서 참여했다”면서 “앞으로도 금융투자업계 차원에서 크라우드펀딩 활성화를 위해 지원할 수 있는 부분을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금융투자협회는 크라우드 펀딩에 참여하는 투자자들이 보다 원활히 투자자금을 회수할 수 있도록 협회가 운영하는 장외주식호가 게시판(K-OTCBB)에 크라우드펀딩 전용 게시판을 신설할 계획이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