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지원 전기세 80만원

가수 은지원의 한 달 생활비가 공개됐다.

22일 방송되는 MBC '옆집의 CEO들'에 출연한 은지원은 자신의 생활 패턴에 대해 소개했다.

은지원은 "한 달에 30만 원~40만 원 밖에 쓰지 않는다"며 의외의 '짠돌이' 면모를 과시했다.

그러나 은지원은 이내 "한 달 전기세만 80만 원이 나올 때가 있다"라며 "이유는 모르겠다"고 토로했다.

은지원은 "우리 동네 누군가가 내 전기를 같이 쓰는 것 같다"라고 격분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은지원은 고 박정희 전 대통령의 누나인 고 박귀희 씨의 손자다. 박근혜 현 대통령과 5촌 당고모, 당조카 사이로 알려진 연예계 대표 '금수저' 연예인 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