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규 아내 유하나

이용규 아내 유하나, 8등신 몸매 화제

'택시'에 출연한 이용규 선수의 아내 유하나가 완벽한 몸매로 관심을 끌고 있다.

유하나는 과거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바다가 이렇게 이쁜데 얼굴은 그만 좀 찍자'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유하나는 해변가에서 홀로 셀카를 찍고 있다. 그는 보이시한 청바지와 자켓을 착용했지만 한 눈에 연예인임을 알아볼 수 있는 포스로 눈길을 끌었다.
한편 유하나는 지난 19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 남편 이용규 선수와 출연했다.

이날 오만석은 “유하나 씨 대만에서 인기가 송혜교 급이라고 하더라”고 언급했다. 이에 유하나는 “대만에서는 교통수단으로 오토바이를 많이 이용하는데, 내가 가는 곳 마다 오토바이 수십 대가 따라다녔다”고 밝혔다.

이어 유하나는 “내 일상이 담긴 파파라치 잡지도 있었다”며 “그리고 다음에 출연한 대만 드라마도 잘돼서 송혜교 씨까진 아니지만 많은 인기를 얻었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