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소리 이성민 로봇소리 이성민/사진=한경DB

로봇 소리 이성민 임시완

'로봇 소리' 이성민이 후배 임시완과의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13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점에서는 `로봇, 소리`의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이성민은 "비슷한 시기에 개봉되는 임시완의 영화 `오빠생각`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안 그래도 임시완에게 전화가 왔다"고 밝혔다.
이어 "`차장님 어떻게 해요?`라고 하는데 임시완이 출연한 영화 `오빠생각`도 착한 영화라고 하길래 우리 영화만큼 착하냐고 물어보기도 했다"며 서로 걱정과 응원을 동시에 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성민은 또 "서로의 영화 VIP시사회에 가기로 했는데 내가 못 가게 됐다. 다른 홍보 일정이 생겼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임시완이 이성민을 `차장님`이라고 부르는데는 드라마 `미생`이 있었다. 과거 임시완은 `미생`에서 장그래 역으로 오차장 역의 이성민과 호흡한 바 있다.

영화 `로봇, 소리`는 10년 전 실종된 딸을 찾아 헤매던 아버지가 세상의 모든 소리를 기억하는 로봇을 만나 딸의 흔적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리는 이야기로 27일 개봉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