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보라 김명훈과 열애 /진보라 인스타그램, 삼성 썬더스 홈페이지

진보라 김명훈 열애

재즈 피아니스트 진보라(29)가 농구선수 김명훈(31·서울 삼성 썬더스)와 목하 열애 중임을 인정했다.

앞서 진보라는 지난해 11월 한 차례 불거진 열애설을 일축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진보라는 "막 시작하는 단계라 아무래도 조심스러웠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소속사 없이 부모님이 일을 봐주신다. 이런 대응을 해본 적이 없어서 잘 몰랐던 것 같다"고 털어놨다.

한편 13일 진보라는 삼성 썬더스 소속 김명훈 선수와의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해 12월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났고 김명훈의 적극적인 구애에 연을 맺게 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