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안정환 냉장고를 부탁해 안정환/사진=한경DB

냉장고를 부탁해 안정환

안정환 MBC 축구 해설위원이 '냉장고를 부탁해' 정형돈의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객원 MC로 나선다.

11일 오후 JTBC 관계자에 따르면 안정환이 이날 진행 중인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 객원MC로 참여했다.

관계자는 "안정환이 현재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 참여해 김성주와 호흡을 맞추고 있다"며 "이수근, 허경환 등에 이어 정형돈의 빈자리를 채우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건강상 문제로 '냉장고를 부탁해'를 잠시 떠난 정형돈의 빈자리는 당분간 객원MC 체제로 이어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안정환이 녹화에 참여한 '냉장고를 부탁해'는 2월 중 방송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