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방송화면/우리결혼했어요

'우리결혼했어요' 육성재·조이가 청춘여행에 나섰다.

9일 방송된 MBC '우리결혼했어요'('우결')에서는 청춘 여행을 떠난 육성재와 조이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우리결혼했어요'('우결')에서 조이는 여행 중 "꽃이 예뻐? 내가 예뻐?"라고 물었고, 육성재는 "내가 예뻐"라고 장난쳤다. 이에 조이는 "변했어"라면서 서운해했다.

또한 육성재는 조이가 '배고프다'고 말하는 것을 따라하자, 너무 편한 사이가 된 것이 아닌지 서운해했다.

이에 육성재는 "당연히 조이가 더 예쁘다. 약올리는 거 좋아하니까 너무 귀여워서 그런 것이다"라고 설명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앞서 '우리결혼했어요'('우결') 초기에 육성재는 조이의 같은 질문에 "네가 예뻐"라고 답한 바 있다. 이 때를 떠올리며 조이는 "오빠의 풋풋했던 때가 그립다. 변했다"고 울상을 지어 '우리결혼했어요'('우결')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