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시양 김소연 곽시양 김소연/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캡쳐

곽시양 김소연

'우리 결혼했어요' 곽시양 김소연 커플의 운명은 어떻게 될 것인지 네티즌들의 이목이 집중됐다.

지난달 2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김소연, 곽시양 커플이 약속한 100일의 계약 기간이 끝나는 이야기가 전파를 타TEk.

이날 두 사람은 계약을 연장하고 싶다면, 9시까지 결혼식장으로 오라는 미션을 받고 각자 생각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이에 김소연은 미션을 받고 망설임 없이 계약 연장을 결심했다.

특히 김소연은 "지금까지의 시간이 정말 행복했고, 받은 게 정말 많기 때문에 지금 그만둘 수 없다" 라며 자신의 의견을 드러냈고, 곽시양 역시 약속한 시간 9시 정각에 도착하면서 이들은 계약 연장에 성공했다.

한편, 김소연은 이날 곽시양을 향해 "다시 결혼해 줄래요"라고 말해 로맨틱한 모습을 선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