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결혼 황정음 결혼/사진=한경DB

황정음 결혼

배우 황정음(31)이 프로골퍼 겸 사업가 이영돈(34)과 2월 말에 결혼한다.

황정음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7일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황정음이 올 2월 말 결혼한다. 두 사람은 지난해 지인의 소개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 되었고 평생을 함께 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결혼을 결심한 배경에 대해선 "황정음은 예비 신랑의 따뜻한 마음과 지난 해 드라마 촬영 등의 바쁜 연예활동 중에 항상 지지해주고 단단한 믿음으로 지켜줬던 그의 진심에 반했다"면서 "결정적인 계기는 새해를 맞아 양가의 부모님께서 두 사람에게 열애가 세상에 알려진 만큼 하루 빨리 부부의 연을 맺어 평생의 동반자로 함께 하기를 권하셨다"고 설명했다.

한편 황정음과 이영돈은 지난해 12월 열애 사실을 공식 인정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