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넷플릭스 넷플릭스

넷플릭스

세계 최대 TV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가 한국에 상륙했다.

넷플릭스는 6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가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인 CES2016에서 한국과 스페인, 이탈리아 등 130개 국가에 신규로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에 넷플릭스는 한국어 홈페이지(https://www.netflix.com/kr/)에서 가입자를 받기 시작했다. 구글 플에이에서 애플리케이션을 다운 받으면 모바일로도 이용할 수 있다.

넷플릭스는 인터넷 연결이 가능한 태블릿, PC, 스마트폰 등 기기에서 모두 이용할 수 있다.

한 달 이용 요금은 7.99달러(베이식), 9.99달러(스탠다드), 11.99달러(프리미엄)로 구성돼 있다. 요금에 따라 동영상 화질이 차별화 된다.

현재 홈페이지에서 한달간 무료 체험 서비스를 시작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