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7507가구, 오피스텔 1140실 등8647가구
작년 7104가구 대비 약 20% 증가
[ 김하나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올해 아파트 7507가구, 오피스텔 1140실 등 총 8647가구를 공급한다고 7일 밝혔다. 작년 공급했던 7104가구 대비 약 20% 증가한 수준이다.

지역별로는 주택수요가 풍부한 특별·광역시를 중심으로 공급한다. 서울 580가구, 부산 1006가구, 인천 1140가구, 울산 879가구, 광주 894가구, 세종시 674가구 등이다. 경기 1283가구, 경남 1687가구, 충남 504가구 등에서도 분양을 이어간다.
사업유형별로 분석하면 일반도급 물량이 4170가구로 가장 비중이 크다. 지역조합사업은 조합분을 포함해 2024가구, 재건축 879가구, 자체 1574가구 등이다.

회사 관계자는 "작년 아파트에 대해 100% 계약을 성공했으며, 올해도 차별화된 전략으로 신규 분양에 나서겠다"며 "철저한 수요조사를 바탕으로 입지를 선정한 만큼 주택 시장의 강자로 부각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