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연예대상 유재석 김병만 SBS 연예대상 유재석 김병만/사진=한경DB

SBS 연예대상 유재석 김병만

SBS 연예대상의 대상을 누가 차지할지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2015 SBS 연예대상'은 30일 저녁 8시55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대상 후보에는 유재석, 김병만, 강호동, 이경규, 김구라까지 총 5인이 올랐으며, 특히 5명의 후보 중 올 한 해 SBS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눈부신 활약을 보인 유재석과 김병만의 2파전이 점쳐진다.
유재석은 올해 ‘일요일이 좋다-런닝맨’과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에서 활약하며 국민 MC의 능력을 펼쳐보였다. 특히 '동상이몽'은 처음 부진했던 시청률과 달리 꾸준히 상승폭을 보이며 많은 이슈를 불러일으켜 유재석 불패신화를 입증했다.

또한 김병만은 ‘정글의 법칙’과 ‘주먹쥐고 소림사’에서 몸을 사라지 않는 투혼과 진정성으로 감동과 웃음을 동시에 선사했다. ‘런닝맨’이 6%, ‘동상이몽’이 4~6%인 데 반해 ‘정글의 법칙’은 14~15% ‘주먹쥐고 소림사’는 6~7%의 시청률을 기록하고 있어 빅 매치가 예상된다.

한편 유재석은 ‘SBS 연예대상’이 만들어진 2007년 이후 2008년, 2009년, 2011년, 2012년 등 총 네 번이나 대상을 수상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