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하(1,40010 -0.71%)는 장부가 362억6800만원 규모의 토지(대구광역시 달성군 유가면 비슬로 96길 97 외)에 대한 자산재평가를 실시하기로 결정했다고 30일 공시했다. 평가기관은 삼창감정평가법인이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