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룡이 나르샤 정유미 김구라 /MBC '라디오스타'

육룡이 나르샤 정유미

'육룡이 나르샤'에 출연 중인 정유미가 과거 김구라와의 '악연?'을 털어놨다.

지난해 8월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정유미가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MC들은 정유미에게 "과거 SBS '화신'에 출연했을 때 김구라에게 개 같다고 했다더라"고 언급했다.
이에 정유미는 "김구라가 먼저 날 보고 배우 할 얼굴은 아니라고 지적했다"며 억울함을 토로했다. 당황한 김구라는 "정유미가 김희선, 김태희 같은 절세미인이 아니었단 소리였지 배우 할 얼굴이 아니라고 비난한 적은 없다"고 해명해 웃음을 안겼다.

정유미 역시 "당시 방송이 장난으로 상대방을 놀리는 분위기여서 '개 같다'고 했을 뿐이다. 사실 김구라 씨는 생김새가 부잣집에서 키우는 개 느낌이라는 뜻"이라 설명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정유미는 SBS 창사 25주년 특별기획 '육룡이 나르샤'에서 연희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