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수진 /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해피투게더’ 경수진이 솔로가 된지 4년이 됐다고 밝혔다.

지난 24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는 크리스마스 이브 특집 ‘크리스마스 솔로 파티’로 꾸며져 ‘매력만점 솔로남녀’ 가수 김도균, 산다라박, 패션디자이너 황재근, 배우 경수진, 그룹 아이콘 멤버 비아이, 바비가 방송인 조세호 집으로 초대됐다.

이날 경수진은 “5년 연애의 마침표를 찍고 솔로가 된지 4년이 됐다”며 “연애 장기 휴식 중”이라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어 “작품을 이유로 연애를 하지 못하고 있다”며 오랜 기간 솔로로 지내고 있는 이유를 밝혔다.

한편 이날 ‘해피투게더3’에서는 경수진이 이상형으로 털이 많은 남자를 꼽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