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태호 작가 윤태호 작가/사진=내부자들 포스터

윤태호 작가

윤태호 작가가 '내부자들'의 홍행소감을 솔직하게 고백했다.

23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내부자들:디 오리지널'(우민호 감독) 언론시사회에는 우민호 감독, 윤태호 작가를 비롯, 배우 이병헌, 조승우, 백윤식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웹툰 ‘내부자들’ 작가 윤태호는 “‘내부자들’에게 보내주신 사랑 덕분에 엄청난 에너지를 받았다”며 “그 에너지를 미생2 집필에 쏟겠다”고 답했다.

‘내부자들: 디 오리지널’은 50분이 추가된 감독판이다. 인기 작가 윤태호가 연재했던 동명 웹툰 ‘내부자들’을 원작으로 한 영화로, 19세 이하 관람 불가 영화임에도 흥행 돌풍을 이어가고 있다. 감독판 개봉일은 12월 31일.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