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일국 삼둥이 하차 송일국 삼둥이 하차/사진='슈퍼맨이 돌아왔다' 제공

송일국 삼둥이 하차

배우 송일국과 그의 아들 삼둥이(대한, 민국, 만세)가 마지막 촬영을 마치고,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전격 하차한다.

22일 오후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 측은 "송일국 씨와 삼둥이 대한-민국-만세는 지난 21일(어제) 마지막 촬영을 마쳤다"며 "기 촬영분과 마지막 촬영분이 많이 남은 관계로 마지막 방송은 내년 2월이 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제작진은 "송일국씨와 삼둥이 대한-민국-만세에게 지금까지 많은 애정과 사랑을 주신 시청자 분들과 언론 관계자 여러분에게 감사드린다.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제작진은 지난 1년 반 동안 삼둥이 대한-민국-만세가 씩씩하게 자라는 모습을 함께 지켜볼 수 있어서 행복했고, 이를 시청자 여러분과 함께 할 수 있어서 감사했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또한 진정한 슈퍼맨으로서 감동을 주신 송일국씨께 무한한 감사를 드리며 좋은 작품으로 활약할 연기자 송일국 씨를 응원한다"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송일국과 삼둥이는 지난해 7월 6일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합류해 21일 하차했다. 송일국은 내년 1월 2일 첫 방송하는 KBS 새 드라마 '장영실'로 브라운관에 모습을 나타낼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