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목소리가 보여 주니퍼 너의 목소리가 보여 주니퍼/사진=방송캡쳐

너의 목소리가 보여 주니퍼

추억의 가수 주니퍼가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2'에 깜짝 등장했다.

지난 17일 밤 방송된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2'에는 가수 휘성이 음치와 실력자를 가려내는 미션을 진행했다.

이날 1라운드에서 휘성은 2명의 음치를 선택했다. 두 번째로 선택된 '괌 지르는 민박집 주인장'은 "전 밴드 주니퍼의 보컬 박준영"이라며 "15년만에 인사드리게 됐다"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박준영은 '하늘 끝에서 흘린 눈물'을 부르며 전성기의 강렬한 고음을 선보였고, 이에 휘성은 대선배를 음치로 선택한 상황에 당황함을 감추지 못했다.

휘성은 "영상을 보면서 연습까지 했었는데 죄송하다"며 고개 숙였다.

박준영은 "현재 괌에서 게스트 하우스 하고 있다"고 근황을 공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