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장항준 "전현무 색정광, 목이 퉁퉁한 것을 보니…" 깜짝

전현무 색정광 전현무 색정광

전현무 색정광 전현무 색정광

장항준 감독이 전현무를 '색정광'이라고 평했다.

17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은 ‘아내에게 잡혀야 사는 남편’ 특집으로 영화감독 장항준, 배우 김승우, 셰프 최현석, 최근 프리랜서로 변신한 아나운서 김일중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유재석은 “‘전현무의 결혼생활을 예측해달라’는 요청에 장항준 감독님이 ‘여성편력이 심하다. 분명히 바람을 필 것이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이에 당황한 장항준은 “확정적으로 바람을 필것이다. 색정광이라는 이런 뜻은 아니다”며 “느낌이 편탄하지 않을 것 같다”고 말했다.

장항준은 전현무의 색정광 느낌은 어디서 느꼈냐는 질문에 "목이 퉁퉁한 것을 보니 그런 느낌이 있다"고 설명해 폭소케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