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박서준, 연상女와 잦은 연기 호흡에 "노안이라 가능한 듯" 셀프 디스

한밤 박서준 한밤 박서준

한밤 박서준 한밤 박서준

박서준이 스스로 '노안'이라고 외모를 평가했다.

지난 1월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박서준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당시 박서준은 "연상녀와 자주 연기를 한다"라며 "노안이라 가능한 것 같다"라고 덧붙여 주목을 모았다.

이어 박서준은 "작가님들이 좋아하는 것 같다. 비결이 뭐냐"라는 리포터의 질문에 "왜 그럴까요?"라고 되물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