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DB대우증권은 16일 동아에스티(114,5001,000 +0.88%)에 대해 시벡스트로 처방 확대로 경상기술료(러닝로열티) 증대가 예상된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20만7000원을 유지했다.

김현태 연구원은 "시벡스트로의 미국 11월 처방금액은 93만9966달러로, 2개월 연속 월 90만달러를 웃돌았다"며 "지난 5월 이후 월 처방금액은 양호한 수준을 기록해 자이복스 복제약 출시에 따른 영향이 없음을 시사한다"고 말했다.

올 5월 시벡스트로의 경쟁약물인 자이복스의 특허가 만료됐다.

김 연구원은 "미국 처방병원 확대가 지속될 것"이라며 "이에 따라 시벡스트로의 분기별 처방금액도 증가가 기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