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애란 백세인생 이애란 백세인생/사진=SBS '스타킹' 방송캡쳐

이애란 백세인생

가수 이애란이 '스타킹'을 통해 지상파 첫 데뷔를 했다.

15일 방송된 SBS '스타킹'에서는 가수 이애란이 '하남 한방녀'로 출연했다.

이날 이애란은 데뷔 25년 만에 첫 '지상파 완창무대'를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MC 이특은 이애란의 이모티콘을 언급, 사용 여부를 물었다. 이에 이애란은 "지인분이 나한테 선물을 해줬다"며 "당시 이동 중이었는데 그때 '가고 있다고 전해라'라는 이모티콘을 보냈더니 좋아하더라"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특히 현재 기분을 묻는 질문에 이애란은 "극락세계에 와 있다고 전해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