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룡이 나르샤' 공승연, 초밀착 원피스 앞섶까지 풀어헤치고 '가슴골' 노출

​육룡이 나르샤 공승연 ​육룡이 나르샤 공승연

육룡이 나르샤 공승연

'육룡이 나르샤'에 출연 중인 배우 공승연의 남다른 몸매가 화제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공승연의 드레스 착용 모습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에서 공승연은 온 몸에 피트되는 레드 미니 드레스를 입고 있다. 특히 앞섶이 살짝 파여 볼륨감을 여지 없이 드러냈다.

한편 공승연은 SBS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에 민다경 역으로 출연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