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이하늬 냉장고서 튀어나온 연인 윤계상의 사랑 "악필이다"

냉장고를 부탁해 이하늬 냉장고를 부탁해 이하늬 /JTBC

배우 이하늬에 대한 연인 윤계상의 애정이 전국으로 공개됐다.

지난 14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배우 이하늬, 가수 이승철의 냉장고 속 식재료들을 활용한 셰프 군단의 15분 요리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이하늬의 냉장고에서 매실 액기스가 발견됐다. 이 액기스 통에는 애정이 듬뿍 담긴 메세지가 붙어 있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MC들은 이를 포착해 연인 윤계상에게 받은 것이라고 강하게 추측했다.

김성주는 “그 분 글씨체가 이런가 봐”라고 웃으며 말했다. 이에 이하늬는 “그 분은 너무 악필이어서 글씨를 잘 못써요”라고 해명하며 부끄러워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