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증권(사장 윤경은)은 지난 주말 임원 및 부점장 워크샵을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12일 양평 현대종합연수원에서 열린 이번 워크샵에는 윤경은 사장을 비롯한 총 194명의 임원과 전국지점장 및 부서장이 참여, 올해 경영성과 평가와 2016년도 사업계획에 대해 공유했다. 윤경은 현대증권 사장은 2016년도 경영방침에 대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투자은행(IB)으로 전환’을 제시했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