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진보라가 전 남자친구의 SNS를 자주 찾아본다고 말했다.

10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에서는 2015년 드라마틱한 한 해를 보내고 아홉수 후반전을 달리고 있는 서태화, 김경란, 진보라, 페이, 서태훈이 출연해 버라이어티한 인생 토크를 펼쳐냈다.

이날 진보라는 언제 자신이 나이를 먹었다고 느끼느냐는 질문을 받고 “헤어진 남자친구가 어린 여자를 만날 때 그렇다”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진보라는 이어 전 남자친구의 SNS를 자주 보느냐는 질문에 “솔직히 자주 보게 되지 않냐”라며 “궁금하니까 찾아 보게 된다. 헤어졌다고 어떻게 딱 끊냐”라고 되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진보라는 또 전 남자친구의 새 애인이 예쁠 때와 어릴 때, 어느 경우에 더 화가 나느냐는 질문에는 “어린 나이”라고 답해 웃음을 더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