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일 전국은행연합회에서 열린 IIA KOREA 2015 한국내부감사대회에서 권영상 한국거래소 상임감사위원(왼쪽)이 2015년 최우수 내부감사기관 대상을 수상한 후 (사)한국감사협회 변중석 회장(오른쪽)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거래소(이사장 최경수)는 10일 전국은행연합회에서 열린 한국감사협회 주최 IIA KOREA 2015 한국내부감사대회에서 '최우수 내부감사기관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감사협회의 최우수 내부감사기관 대상은 ▲국제내부감사기준에 부합하는 효과적인 내부감사활동을 수행하고 ▲감사활동의 전문성과 독립성을 강화하고 ▲이를 통해 조직의 투명경영과 효율성 향상에 기여한 기관에 수여하는 최고 영예의 상으로 알려져 있다.
거래소는 2014년 권영상 상임감사위원 취임 이후 CHECK & HELP(견제와 지원의 조화를 통한 기업가치 창출)을 모토로 상생 및 소통감사 체계 정착, 핵심리스크의 체계적 관리, IT장애·위법거래의 실시간 감시시스템 구축, 디지털 포렌식 등의 최신 감사기법 적용 등 모범적인 내부감사체제를 구축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권영상 상임감사위원은 “자본시장의 리더로서 클린 감사활동 및 철저한 내부통제를 통해 상장기업들의 모범이 되고 고객에게 더욱 신뢰받을 수 있는 거래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