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잊지 말아요' 정우성 김하늘 '나를 잊지 말아요' 정우성 김하늘 / KBS 방송 캡처

'나를 잊지 말아요' 정우성 김하늘

배우 김하늘이 영화 '나를 잊지 말아요'에서 정우성과 호흡을 맞춘 가운데 과거 정우성을 언급한 것이 눈길을 끌고 있다.

김하늘은 과거 KBS 2TV ‘연예가중계’에 출연해 정우성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정우성에 대해 “역시나 너무 좋은 분이고 그래서 굉장히 즐겁고 편안하게 찍었다”고 말했다.

또 김하늘은 영화에 대한 질문에 "멜로다. 새로운 멜로가 될 거다"라고 말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한편 '나를 잊지 말아요'는 교통사고 후, 10년 간의 기억을 잃어버린 채 깨어난 석원(정우성 분)과 그 앞에 나타난 비밀스러운 여자 진영(김하늘), 지워진 기억보다 소중한 두 사람의 새로운 사랑을 그린 감성멜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