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러자산포커스랩 출시…환노출형 상품으로 달러강세 시 유리
글로벌 자산배분전략을 통해 미국 증시에 상장된 ETF에 투자


대신증권(13,50050 -0.37%)이 미국의 금리인상을 겨냥한 일임형 랩 상품을 선보인다.

대신증권은 7일 글로벌 자산배분 전략을 바탕으로 미국증시에 상장된 ETF에 투자해 자산배분수익에 달러강세에 따른 알파 수익을 추구하는 일임형 랩 상품인 ‘대신[Balance] 달러자산포커스랩’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2015년 대신증권이 제시한 ‘달러자산에 투자하라’는 하우스뷰에 근거한 전략상품이다. 미국의 금리인상으로 달러강세가 예상되는 만큼 고객에게 적극적인 수익보다는 자산을 지키고 어떠한 환경변화에서도 유연한 대처가 가능할 수 있도록 달러에 투자하라는 전략을 제시했다.
이 상품은 환노출형 상품으로 달러강세 시 추가수익을 얻을 수 있는 상품이다. 대신증권 리서치센터와 대신경제연구소의 글로벌 시장환경분석을 바탕으로 글로벌 자산의 선택과 비중을 조절한다. 이후 결정된 자산배분전략을 토대로 랩사업부에서 모델 포트폴리오를 구성하고 미국증시에 상장된 ETF를 가지고 실제 투자를 진행한다.

이 상품은 해외직접투자 상품으로 최고세율이 22%(양도세율 20%, 주민세율 2%)다. 과세 기본공제(250만원)도 받을 수 있으며, 과세되는 세금 또한 손실 상계 후 수익에 대해 양도소득세로 종료된다. 해외펀드나 국내 상장된 해외ETF에 부여되는 최고세율 41.8%(종합소득세율 38%, 주민세율 3.8%)에 비해 세금부분에서 유리하다.

이 상품은 초고위험 상품으로 공격투자형의 성향을 가진 투자자가 가입가능 하다. 최소가입금액은 2000만원이며 기본형의 수수료는 연 2.5%, 선취형은 1% 선취에 연 1.5%다. 환노출형 상품으로 원/달러 환율에 의한 환차익/차손이 발생한다. 계약기간은 1년으로 만기 시 고객의 별도의사표시가 없으면 자동연장된다.

남형민 대신증권 랩사업부장(이사)은 “이 상품은 하우스뷰에 근거한 최초의 일임형 상품으로 달러강세를 기대하는 투자자들에게 추천할 만한 상품”이라며 “최적의 포트폴리오 구축을 통해 안정적인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