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라이 비밀 결혼 / 사진 = 일라이 SNS

일라이 비밀 결혼

그룹 유키스 멤버 일라이(24)가 지난해 비밀리에 결혼을 했다고 공개했다.

일라이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 손가락의 반지를 보고 여자 친구가 있다는 걸 알고 있었을 것"이라며 "우리는 5년간 함께 했으며 서로 많이 사랑한다. 지난해 6월 혼인신고를 했으며 곧 태어날 아기와 함께 행복한 결혼생활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아내는 임신 3개월이며 내년 여름 아빠가 될 것"이라며 "아직 결혼식을 올리지 않았지만 이른 시일 안에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소속사 측은 일라이의 갑작스런 결혼 발표에 대해 "일라이가 배우자의 권리와 사람들의 시선을 피해 다녀야 하는 상황에 배우자와 아이에게 큰 부담을 느껴 용기를 낸 것"이라며 "곧 태어날 아이를 위해 악성 댓글은 자제해달라"고 당부하고, 앞으로의 활동 방향에 대해 "유키스 활동 뿐 아니라 중국 영화.드라마 촬영 및 해외 스케줄을 예정대로 진행할 것이며 해외 일정을 위해 오는 11일 일본으로 출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일라이의 배우자는 11살 연상의 레이싱 모델로 알려졌으며 현재 임신 10주로 모델생활을 그만 둔 상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